갤럭시S와 같이 최신 핸드폰이 출시되면, 하루에 몇대가 팔렸다는 뉴스가 나오곤 합니다. 하지만, 보안 시장은 외부적으로나 내부적으로 매출액이나 판매량 등이 정확히 드러나지 않아 정확하게 계산할 수 없으며, 다만 일부 즉 샘플을 통해서 추측할 수 있을 뿐입니다. 물론, 추측하기 때문에 정확하다고 볼 수 없지만 어느 정도 가늠할 수 있다고 생각됩니다.

외국의 OPSWAT, Inc.가 연구한 결과, 유명한 백신(컴퓨터 백신)이 시장에서 잘 팔리는 것은 아니라는 내용의 보고서를 발표했습니다. 외국의 경우에는 시만텍, 맥아피 등이 널리 알려져 있으며, 물론 국내에서는 안철수 연구소가 가장 많이 알려져 있습니다.

보고서를 작성하는 방식은 컴퓨터를 사용하는 실제 사용자를 주축으로 산출했으며, 언어는 영어가 주로 사용됐습니다. 실제 확인하는 방법은 AppRemover를 이용했습니다. 이 프로그램은 보안 프로그램을 삭제하는 전용 프로그램입니다.

참고로, 각 제품에서 다양한 버전이 있는 경우에도 하나의 제품명에 포함시켜 계산했습니다.

연구 결과, 우리나라의 보안 시장과 마찬가지로 무료 백신이 가장 점유율이 높게 나왔습니다.

<표 1. 백신 회사별 점유율>

가장 선호하는 안티바이러스 회사는 어베스트!로 나타났으며, 이외에도 Microsoft, AVG 등 무료 제품을 제공하는 회사가 높은 점유율을 보입니다. 시만텍, 맥아피도 어느정도 선방을 했습니다.


<표 2. 백신 제품 별 점유율>

선호의 기준은 바로 '무료' 백신을 제공하는지 여부로 나타났습니다. 무료 백신을 제공하는 어베스트!, 아비라, AVG, MSE 등이 높은 점유율을 차지했습니다. 유료 제품으로는 어베스트! 프로, 카스퍼스키 인터넷 시큐리티, 노턴 안티바이러스 등이 차지했습니다. 어베스트!는 무료 및 상용 제품 모두에서 수위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표 3. 백신 제품 별 대륙간 분포>

아무래도 어베스트!와 AVG의 영향으로 인해 유럽의 제품이 가장 많은 분포를 보이고 있습니다. 유럽의 제품은 avast!, Avira, AVG, ESET, Panda, BitDefender, G-DATA, Sophos 등이 있습니다. 한편 미 대륙 쪽에는 시만텍, 마이크로소프트, 맥아피, PC Tools, 선벨트 등이 포함됩니다.


이 보고서에서 언급하지 않았지만, 한가지 주목할 만한 부분은 바로 제품별 점유율에서 무료 제품과 유료 제품의 비율입니다. 계산해 본 결과 무료(약 37%), 유료(약 63%) 정도로 나타났습니다. 즉, 가정에서 개인이 사용하는 경우에는 무료가 주로 사용된다고 생각되고, 기업/회사에서는 유료 제품이 사용된다고 유추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국내의 상황은 어떨까요? 아마 국내의 보고서가 나온다면 무료(+불법복제) 90%, 유료 10% 이런 모양으로 나오지 않을까 예상됩니다.

개인이라면 무료 제품으로도 충분합니다.
기업이라면 유료 제품을 구매해야 합니다.

감사합니다.

출처: http://www.oesisok.com/news-resources/reports/worldwide-antivirus-market-share-report%202010






reTweet
Posted by 문스랩닷컴
blog comments powered by Disqus

    AppRemover 홈페이지: http://www.appremover.com/
    AppRemover 다운로드: http://www.opswat.com/appremover/AppRemover.exe

    일반적으로 윈도우 프로그램은 설치 뿐만 아니라 제거 또한 간편합니다. 하지만, 실제로 제거를 하더라도 레지스트리, 서비스, 하드 디스크의 파일이 완벽하게 제거되는 경우는 매우 드믑니다. 그래서, 보통 윈도우에 많은 프로그램을 설치했다가 지웠다하게 되면 윈도우가 느려지는 경험이 많았을 것입니다.

    지금 소개하는 AppRemover는 윈도우의 프로그램 중에 특히 보안 제품인 안티바이러스, 안티스파이웨어 프로그램만을 정확히 찾아내어 삭제해 주는 프로그램으로 많은 보안 프로그램을 찾아 내어 제거할 수 있습니다.

    지원하는 보안 프로그램은 맥아피, 노턴, F-Secure, TrendMicro와 같은 안티바이러스 제품과 Ad-Aware, SpywareBlaster와 같은 안티스파이웨어 제품을 포함합니다.

    또한 AppRemover 프로그램을 윈도우에 설치하는 것이 아니고 하나의 단독 프로그램으로 동작하기 때문에 그만큼 설치에 대한 부담이 적습니다.

    아직 베타 버전이지만 꽤 놀라운 성능을 보여 주고 있으며, 2월 정도에 정식 버전을 출시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여기에서 언급하지 않은 제품에 대해서 한번 테스트를 해 봤습니다.

    1. 어베스트! 프로페셔널:  어베스트!를 설치하고 AppRemover로 제거하는 테스트를 진행했습니다. 제거하는 동안에 오류 메시지가 나타났지만, 재부팅후에는 정상적으로 파일이 제거되었습니다. 다만 시작 프로그램(레지스트리)에 aspDisp.exe가 그대로 남아 있었으며, 특히 (간헐적으로) 윈도우 서비스가 모두 삭제되는 심각한 문제가 발생합니다. <- 결론: 어베스트를 설치한 상태에서는 사용하지 마십시오.

    2. V3Lite: 무료제품인 V3라이트를 설치하고 나서 AppRemover를 실행했었습니다만, 아직 이 제품을 지원하지 않아 삭제할 수 없습니다.


    결론: 아직까지 보안 제품을 제거하는 전문 프로그램을 사용하기에는 약간 위험할 수도 있습니다. 맥아피와 같은 외산 제품은 충분히 커버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되지만, 국내 제품에서는 좀더 심사 숙고하여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reTweet
    Posted by 문스랩닷컴
    blog comments powered by Disqus


      Web Analytics Blogs Directory